메뉴 건너뛰기

2021.02.27 14:16

묵주의 기도

조회 수 13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묵주의 기도 

                                  이해인

 

 산내음 나는 향나무 묵주 하나의

지극한 보배로움이여

 

평일에도 묵주를 쥐고 당신 앞에 오면

난(蘭)처럼 향기로운 마음이여

 

흩어졌던 생각이 한 자리에 모이고

외출했던 사색도 돌아와 앉아

나의 기도는 둥글게 장미를 피움이여

 

“은총이 가득하신 마리아여”를

소박한 마음으로 외울 때마다

예수를 낳은 마리아의 환희를

예수를 잃은 마리아의 고뇌를

그리고 부활의 예수를 얻은

마리아의 승리를 함께 함이여

 

성체등 깜빡이는 성당에서

촛불이 타오르는 방 안에서

산책을 하는 길가에서

 

묵주를 든 손은

언제나 겸허하고 따뜻한 믿는 이의 손

 

예수와 마리아가 결합하듯

나도 그들과 하나 되는 은총이여

가까운 이웃과 함께

모르는 이웃과도 하나 되고

 

산 이들과 함께

죽은 이도 하나 되는 신비여

 

베들레헴의 길을 갈바리아의 길을

엠마오의 길을 마리아와 함께 앉아서도 걸어가는 가장 아름다운 나의 기도

우리의 기도

 

오늘도 주머니에 넣고 만지작거리는

단단한 묵주 하나의 빛나는 보배로움이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22 기도를 통해 교황과 함께하는 이들 file admin 2021.07.16 156
421 프란치스코 교황 성체 성혈 대축일 강론 admin 2021.06.17 137
420 故 이태석 신부가 뿌린 사랑, 의사 57명으로 '부활'하다 admin 2021.05.22 152
» 묵주의 기도 admin 2021.02.27 134
418 [긴급 공지] 코로나-19 방역강화 조치에 따른 안내 데레사 2020.12.23 201
417 [부고] 제3대 대전교구장 경갑룡(요셉)주교님 선종 데레사 2020.12.17 165
416 코로나19 상황에서의 교황청 경신사성의 성찬례 지침 file 데레사 2020.10.30 172
415 11월 위령성월 관리자 2020.10.29 164
414 건강한 장수 비결 10가지 방법 관리자 2020.10.24 141
413 형제애와 사회적 우애로 세상 치유하자 관리자 2020.10.10 114
412 성인의 영향 - 프란치스코 하비에르 우엔 반 투안 추기경 - 관리자 2020.09.19 110
411 9월 8일(화) 미사 재개 데레사 2020.09.06 99
410 우리는 햇빛으로 이루어져 있다. 관리자 2020.08.02 97
409 너 자신으로부터 도망치지 마라 - 안셀름 그륀 신부 - 관리자 2020.07.04 103
408 시간의 비밀 관리자 2020.06.30 127
407 교구미사 재개 안내:4월23일(목) file 데레사 2020.04.21 135
406 주님 공현 대축일 유래와 의미 - 동영상 관리자 2020.01.03 124
405 행복의 장애 - 엔소니 드 멜로 신부- 관리자 2019.09.14 167
404 주님승천대축일 유래와 축일을 지내는 신자들의 올바른 자세 file 관리자 2019.05.31 196
403 2019년 청소년 주일 담화문 관리자 2019.05.25 17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2 Next
/ 22
CLOSE

SEARCH

CLOSE